태그 : AnneofGreenGables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담소용 빨강머리 앤 일러스트 - 학산문화사 퍼즐 원화

  학산문화사에서 출시된 퍼즐 중에 최고 인기도를 가진 원화 사진 두장입니다. 오래전에 소개한 적이 있지만 더 좋은 품질로 교체 보관합니다. 담소용의 니폰 애니메이션과의 마지막 작품들 중에서 기차역의 앤은 전세계적인 반향이 있을 정도입니다. 해외로 역수출한 학산문화사의 공이 큽니다. 사진을 클릭하면 확대됩니다.  공공장소에서 전시, 상...

다이애나의 포도주(라즈베리 코디얼 또는 커런트 와인)에 대한 고찰

  빨강머리 앤 16장(애니메이션 16화)의 10월의 어느 멋진 가을날의 이야기입니다. 앤은 다이애나를 오후 티파티에 초대합니다. 존엄하신 마릴라께서 목사님 초대에 쓰는 장미꽃무늬 찻잔은 안 되지만 갈색 찻잔에 차와 체리잼 및 과일 케이크와 쿠키를 먹어도 되고 특별히 라즈베리 코디얼(Raspberry Cordial)을 하사하십니다. 그...

1934년 빨강머리 앤 흑백영화 스틸컷

  빨강머리 앤 흑백영화의 스틸컷의 고품질 사진을 입수하여 10장을 게시합니다. 2013년에 작은 사진으로 게시한 것의 교체분과 2016년에 게시한 것의 추가분입니다. 출처는 TCM에서 새 사진이 조금 나왔고 그외의 것은 보관했던 것으로 보통 체코 등지의 개인 블로그에서 왔습니다. 영화의 저작권은 현재 워너 브라더스가 소유하고 있습니다. 사진은...

빨강머리 앤 애니메이션 영어 자막 전편

  역시 기다리면 다 올라오게 되어 있습니다. 팬 자막에 의한 영어 자막 빨강머리 앤 애니입니다. 역시 저 아래 트랙백으로 연결된 영어 더빙 게시물과 함께 영어 공부와 일본어 듣기 공부에 활용하세요. 일본어 원어 더빙에 영어 자막이고 고화질입니다. 아니메 자막 제작으로 세계적인 팬이 수 년 이상 수정을 통하여 영어 번역을 감수했기 때문에 영어 ...

빨강머리 앤 애니메이션 영어 더빙 전편

  워낙 인기 있는 콘텐츠라서 기다리면 다 올라오게 되어 있다는 것을 20년 만에 증명하게 되어 매우 기쁩니다. 아는 분들은 이미 다 알지만 공개 게시물로 정보를 전합니다.  빨강머리 앤 애니메이션의 1화부터 50화까지 모든 영어 더빙이 유튜브에 합법적으로 올라와 있습니다. 영어 더빙은 독일의 회사가 만들었고 자막(c)를 클릭하면 실시...

1934년 빨강머리 앤 흑백영화 스틸컷

   몇 년 전에 올무비 공개의 품질 좋은 스틸컷 이후 새 스틸컷이 워너에 의해 10장이 더 공개되었습니다. 1934년 빨강머리 앤 흑백영화의 촬영 중 찍은 사진들입니다. 품질은 더 좋아져서 인쇄해서 액자에 넣어도 되는 품질입니다. 1024x750px 이상으로 클릭하면 확대됩니다.   워너 브라더스가 RKO 콘텐츠를 ...

2016 빨강머리 앤 드라마

   작년 즈음 캐나다에서 빨강머리앤 영화를 새로 리메이크 한다는 뉴스가 있었습니다. 이제 구체화 되어 일부 영화제에서나 프로모션 행사에서 영화로 상영될 것 같기는 하지만 제작주가 캐나다 YTV로 최종 결정되어 일반에게는 TV 드라마로 방영됩니다. 설리반 엔터테인먼트 제작으로 CTV에서 방영된 1985년 앤 드라마 1편은 캐나다 최대 ...

1919년 빨강머리앤 무성영화 스틸컷

   지난 몇 년간 메리 마일스 민터가 주연했던 1919년 빨강머리앤 무성영화의 사진이 더 발굴되었습니다. 지난 10년간 로맨티스트가 발굴한 사진은 위키피디아와 빨강머리앤 위키 등지에 널리 잘 퍼졌고 그에 이어 무성영화 팬과 미국의 아카이브 단체에 의해 좀 더 사진이 발굴되었습니다. 자료로 남기기에 어려운 작은 사진은 제거하고 메리 마...

빨강머리앤 뮤지컬 기네스북 등재

   캐나다 최장기 공연 뮤지컬인 샬럿타운의 컨페더레이션 아트센터의 빨강머리앤 뮤지컬이 2014년 기네스북에 등재되어 세계 최장기 연례 공연 뮤지컬로 공인이 되었습니다. 캐나다의 경사가 아닐 수 없어서 CBC, CTV 등의 캐나다 주요 언론에 모두 소개되었습니다. 축하합니다!   빨강머리앤 뮤지컬은 올해로 5...

빨강머리 앤의 쿠킹오븐

   오랜만에 빨강머리 앤에 관련된 따뜻한 이야기를 해보겠습니다.   18세기 말 영국에서 산업혁명이 시작되고 산업사회로 접어들면서 주거의 대변화와 함께 주방의 혁명이 시작되었습니다. 벽난로에 솥을 걸어 놓고 조리하거나 화덕에 나무를 때어 빵을 굽던 18세기 요리에서 벗어나 19세기부터는 오븐, 레인지, 스토브에 의한...
1 2 3 4 5 6 7 8 9 10 다음


HNR Web Player